PRESS ROOM

겨울철 난방비 절감 일등공신은 ‘전기장판’과 ‘내복’

{“order”:0,”name”:”subheader”,”attributes”:{“backgroundcolor”:”000000″,”imageAligment”:”left”,”linkTarget”:”_self”,”pagePath”:”/content/nielsenglobal-blueprint/thin/en/press-room”,”title”:”PRESS ROOM”,”titlecolor”:”A8AABA”,”jcr:mixinTypes”:”[cq:LiveRelationship]”,”cq:lastRolledout”:”{Date}2014-02-12T19:48:39.250-05:00″,”cq:lastRolledoutBy”:”admin”,”sling:resourceType”:”nielsenglobal/components/content/subpageheader”},”children”:null}

–   절반에 가까운 응답자가 지난 겨울 월 평균 난방 비용 ‘10만원~20만원’으로 꼽았으며,
10명 중 7명은 겨울철 난방비에 부담 느껴
–   난방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 전기장판 사용, 내복 착용, 에어캡 사용 등 다양한 노력 전개

예년보다 일찍 시작된 추위로 난방비 부담이 커지는 가운데, 글로벌 정보분석기업 닐슨코리아(대표: 신은희)가 ‘겨울철 난방비에 대한 대국민 인식 조사’를 진행한 결과, 난방비를 절약하기 위한 수단으로 ‘전기장판 사용(54.6%)’과 ‘내복 착용(51.6%)’, ‘에어캡(단열 뾱뾱이) 사용(42.2%)’이 가장 선호되는 방법인 것으로 나타났다.

‘겨울철 난방비에 대한 대국민 인식조사’는 서울 및 4대 광역시(대전, 대구, 광주, 부산)에 거주하는 18세 이상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겨울철 적정 실내 온도에 대한 생각과 겨울철 난방비 지출 금액, 난방비를 절약하기 위한 노력 등에 대해 파악하기 위해 실시되었다.

겨울철 가정의 평균 실내 온도를 묻는 질문에 가장 많은 응답자(40.9%)가 ‘21도 이상 24도 미만’라고 대답했고, 정부에서 권장하는 겨울철 적정 실내 온도인 ‘18도 이상 21도 미만’을 유지한다고 대답한 응답자들은 34.6%로 나타나, 겨울철 실제 가정의 평균 실내 온도가 정부 권장 온도보다 다소 높은 것으로 드러났다. (표1 참조) 또한 절반에 가까운 응답자들(45.1%) 이 지난 겨울 월 평균 난방비로 ‘10만원 이상 20만원 미만’을 지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월 평균 ‘20만원 이상 30만원 미만’을 지출했다는 응답자도 24.0%에 달해 겨울철 난방비 부담이 큰 것으로 나타났고(표2 참조), 실제로 겨울철 난방비에 부담을 느끼냐는 질문에는 71.6%가 그렇다고 응답했다.

난방비를 절약하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전기장판 사용(54.6%)’, ‘내복 착용(51.6%)’, ‘에어캡 사용(42.2%)’을 실천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 외에 ‘외투 착용(26.0%)’, ‘문풍지 사용(24.2%)’, ‘온수매트 사용(13.3%)’, ‘전열기기 사용(7.7%)’ 등을 실천하고 있었다. (표3 참조, 복수응답) 난방비를 절약하기 위해 지출한 금액은 ‘2만원 이상 5만원 미만’이 38.7%로 가장 많았고, ‘2만원 미만(30.6%)’과 ‘5만원 이상 10만원 미만(19.7%)’이 뒤를 이었다. 이렇게 난방비 절감에 금전적인 지출과 노력을 기울인 결과 시민들의 10명 중 8명(84.9%)이 난방비 절감에 어느 정도 효과가 있다고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이러한 노력으로 절감된 난방비는 ‘월 평균 1만원에서 3만원 미만’이라는 응답이 42.9%로 가장 많았고, ‘1만원 미만(26.2%), ‘3만원 이상에서 6만원 미만(24.1%)’이 뒤를 이었다.

닐슨코리아 사회공공조사본부 최원석 상무는 “이번 조사를 통해 대한민국 국민의 10명 중 7명 이상은 겨울철 난방비에 부담을 느끼며, 많은 사람들이 전기장판 사용과 내복 착용을 실천하는 등 난방비 절감을 위해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는 사실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이러한 개인적인 노력뿐 아니라 효율적인 난방비 절감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노력들도 함께 제고되어야 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