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2_Elements/아이콘/왼쪽 화살표 인사이트로 돌아가기
인사이트 > 미디어

코로나19가 호주 광고에 미치는 영향

2분 읽기 | 로즈 로프레이아토, 미디어 산업 그룹 광고 인텔 커머셜 담당 & 제이크 어위치, 닐슨 광고 인텔 포트폴리오 인사이트 분석가 | 2020년 6월

한 달이 넘는 생활 제한 조치에서 벗어나면서, 이제 소비자들의 생활이 언제 어떻게 정상으로 돌아올 것인지에 대한 의문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미래에 대한 불확실성에 직면한 광고주와 마케터들은 신중을 기하고 있으며, 생활이 정상으로 돌아온 후에도 직원과 비즈니스가 생존할 수 있도록 지출과 활동을 면밀히 검토하고 있습니다.  

주요 정부 캠페인 이니셔티브 외에도, 닐슨의 광고 인텔 데이터에 따르면 2020년 4월 한 달 동안 여러 카테고리 부문에서 전년 동기 대비 광고 지출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코로나19에 대한 주요 메시지와 팬데믹과 관련된 제품 제공 조정에 대한 홍보가 자주 등장했습니다.

또한, 광고 수 기준으로 코로나19 관련 광고의 상위 10개 카테고리를 살펴보면, 자동차가 선두를 차지했습니다. 특히 기업들이 사무실을 다시 열고 사람들이 대중교통을 이용하거나 새 차를 구매해야 하는 딜레마에 직면한 상황에서 잠재적인 자동차 쇼핑객을 적시에 참여시키는 것이 중요합니다.

팬데믹은 소비자가 미디어와 리테일 환경을 접하는 방식을 포함하여 일상 생활의 모든 측면을 빠르게 변화시켰습니다. 적응이 생존의 열쇠가 될 것이며, 지금부터 소비자 행동 변화에 대한 접근 방식을 전략적으로 발전시킬 수 있는 마케터는 소비자가 팬데믹 이후 균형을 찾을 때 훨씬 앞서나갈 수 있을 것입니다.

관련 태그:

유사한 인사이트 계속 탐색

당사 제품은 귀하와 귀하의 비즈니스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