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센터 > 기업

닐슨, 다양성 부문 최고 기업 순위에서 13계단 상승한 권위 있는 DiversityInc 선정

3분 읽기 | 2018년 5월

2017년 32위를 차지했던 닐슨은 권위 있는 DiversityInc의 '다양성을 중시하는 50대 기업' 목록에서 13계단 상승한 19위를 차지했습니다. 이러한 엄청난 발전은 모든 업무에 다양성과 포용성을 불어넣기 위해 노력하는 리더, 직원 자원 그룹(ERG) 및 모든 직원들의 지원, 헌신, 참여, 결단력을 보여주는 증거입니다. 이 리스트는 여성, 소수자, 장애인, 성소수자 및 퇴역 군인을 고용, 유지 및 승진시킨 최고의 기업을 선정합니다. 또한, 닐슨은 LGBT+ 직원과 채용 부문에서 두 개의 특별 리스트에 추가로 이름을 올렸습니다.

"닐슨의 지금까지의 결과는 다양한 문화적 배경, 경험, 재능, 기술을 활용하는 것이 회사를 더 강력하게 만들고 고객과 이해관계자에게 더 유용하다는 것을 증명합니다."라고 닐슨의 CEO 미치 반스(Mitch Barns)는 말합니다. "다양성은 우리의 성장과 혁신 능력의 핵심입니다."

측정과 책임성은 다양성 및 포용성 전략의 핵심 요소이며, 다음 사항을 개선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해왔습니다. 인력 대표성, 승진, 채용, 유지 및 공급업체 다양성 지출을 개선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했습니다. 우선, 지난 5년 동안 직원의 인종적 다양성이 9% 포인트 증가했습니다. 또한, 여성을 위한 포용적인 직장을 옹호하는 글로벌 비영리단체인 카탈리스트에 따르면 고위 경영진의 여성 비율은 33.8%로, 다른 글로벌 기업의 고위 경영진 여성 비율이 24%에서 29% 사이인 것에 비해 높은 수치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닐슨의 비즈니스는 사람들의 선호도, 선택, 행동을 기반으로 합니다."라고 닐슨의 최고 다양성 책임자인 안젤라 탈튼은 말합니다. "전 세계적인 인구 변화로 인해 이러한 행동이 빠른 속도로 변화하고 있습니다. 다양한 인재와 프로그램에 대한 투자를 통해 고객이 이러한 변화를 예측하고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능력을 향상시키고 있습니다."

소비자 행동에 대한 인사이트와 포괄적인 이해를 제공하는 글로벌 선도 기업으로서, 점점 더 다양해지는 시장의 소비자 트렌드에 대한 미묘한 이해는 다양하고 포용력 있는 크리테오의 인력 덕분입니다.  

미국에서 닐슨의 다양성 인텔리전스 시리즈는 광범위한 측정 포트폴리오와 닐슨 인력 내 다양성을 활용하여 다문화 및 다양한 소비자들의 독특한 구매 및 미디어 소비 습관을 보여주는 보고서를 제작합니다. 2017년에는 특히 다문화 여성이 주류 문화, 미디어 표현 및 소비에 미치는 영향에 초점을 맞췄습니다.

현재 닐슨이 사업을 운영하는 국가 중 70%가 적어도 하나의 ERG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포용성을 향한 닐슨의 노력은 2017년 글로벌 ERG가 달성한 주요 이정표에서도 잘 드러납니다. 흑인 리더십 및 역량 강화(SABLE) 및 성소수자(LGBT+) ERG는 모두 10주년을 맞이했습니다. 작년에는 두 개의 새로운 ERG도 출범했습니다. 중국에서 출범한 닐슨의 여덟 번째 ERG인 닐슨 제너레이션(N-GEN)은 기존 직원과 경력 초기의 직원을 하나로 모으기 위해 고안되었습니다. 영국에서 출범한 9번째 ERG인 '포용적 문화를 지원하는 다국적 조직(MOSAIC)'은 직원들의 다양성을 인정하고 축하하며 이를 활용하기 위해 만들어졌습니다.

DiversityInc의 광범위한 연례 설문조사는 채용, 인재 개발, 고위 경영진의 헌신, 공급업체 다양성을 바탕으로 경험에 기반한 순위를 산출합니다. 올해 리스트에는 여러 고객사와 전략적 파트너가 함께 참여했습니다. 자세히 알아보기 목록과 선정 방법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세요.

위 사진: 닐슨의 순위가 발표된 DiversityInc 만찬에 참석한 닐슨 리더들과 캐롤린 L. 존슨(가운데), DiversityInc COO가 함께하고 있습니다. 왼쪽부터: 윌버트 카펜터, 산업 파트너십 매니저, 켈리 아브카리안, 제품 리더십 수석 부사장, 카틱 라오, 닐슨 포트폴리오 사장, 아밀카 페레즈, 닐슨 그레이스노트 최고 수익 책임자, 앤드류 맥카스킬,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및 다문화 마케팅 수석 부사장, 캐롤린 L. 존슨, 안젤라 탈튼, 닐슨 최고 다양성 책임자, 샘 레노바토 분석 매니저, 다양성 및 포용 부문, 낸시 필립스, 최고인사책임자, 미치 반스, 최고경영자, 최고법률책임자, Eric Da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