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2_Elements/아이콘/왼쪽 화살표 인사이트로 돌아가기
인사이트 > 미디어

사례 연구: 맛을 해치지 않으면서 건강을 전달하기

0분 읽기 | 2016년 8월

건강한 생활과 식습관을 추구하는 움직임이 그 어느 때보다 강력하게 우리 사회에 스며들고 있습니다. 트렌디한 소셜 미디어, 블로고스피어를 장악한 미식가들, 의학 연구 결과 발표 등 건강을 생각하는 시장은 앞으로도 지속될 것이 분명합니다. 인기가 있지만 일부 건강식품은 여전히 맛이 나쁘거나 아예 맛이 없다는 오명을 안고 있습니다. 앤디스 크리스피스와 닐슨은 신경과학적 방법을 사용하여 해외 시장에서 앤디스의 새로운 글루텐 프리 크래커 라인의 맛을 손상시키지 않으면서 건강을 전달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냈습니다.

유사한 인사이트 계속 탐색